::: 예음교회 :::



 
 문자 한 통, "내 교회를 세우라"

 김정용

 2021-03-20 오전 11:47:00  484

 

 

〔내 교회를 세우라〕

잔잔히 내리는 봄비에 주위는 어둑해도 마음은 밝아집니다.
공기 중 먼지와 함께 마음의 때도 씻어줄 은혜의 단비가 가족들에게 내리길 기도합니다.

내일 주님의 교회를 더 가까이에서 섬길 교회직원을 뽑습니다.
명예도 아니고 허울도 아닌 교회의 일꾼을 선출하는 자리인만큼 모든 성도의 관심과 기도가 간절합니다.

교회 직원의 의미에 합당한 후보자가 선출되도록,
주님의 섭리를 신뢰하며 투표결과를 받도록,
세워질 직원들을 온 성도가 고맙게 여기도록,
무엇보다 주님의 교회를 세우는 귀한 징검다리가 되도록
기도해 주시길 바랍니다.
내일 뵙겠습니다.


김정용 목사 올림

 

  
 
     

 

73 2 4
53 성탄의 길목에서     김정용 2016-12-03 23342 1542
52 라오디게아 교회 - 풍요 속의 빈곤     관리자 2020-03-01 1069 514
51 고난주간 묵상 ①     관리자 2020-04-09 1068 568
50 누가 두루마리의 인을 뗄 것인가?     관리자 2020-03-01 1038 478
49 두아디라 교회 - 너희에게 있는 것을 굳게 잡으라...     관리자 2020-03-01 1030 467
48 내 교회를 세우라     관리자 2020-03-01 1028 485
47 복덩이 인생     관리자 2020-03-01 1028 503
46 사데 교회 - 그분이 갑자기 오신다면     관리자 2020-03-01 1013 488
45 빌라델비아 교회 - 작은 능력이 보인 거인의 풍모...     관리자 2020-03-01 1003 503
44 보좌에 앉으신 이를 보라     관리자 2020-03-01 991 501
43 고난주간 묵상 ④     관리자 2020-04-09 989 480
42 고난주간 묵상 ②     관리자 2020-04-09 971 471
41 고난주간 묵상 ③     관리자 2020-04-09 969 465
40 문자 한 통, "사랑하니까"     김정용 2021-02-06 551 210
39 문자 한 통, "오늘도 행복"     김정용 2021-01-30 543 206
38 문자 한 통, "실로암"     김정용 2021-03-06 503 193
37 문자 한 통, "복된 성도, 복된 교회"...     김정용 2021-03-13 500 165
36 문자 한 통, "어서와, 봄"     김정용 2021-02-27 498 192
문자 한 통, "내 교회를 세우라"     김정용 2021-03-20 485 156
34 문자 한 통, "정서진"     김정용 2021-03-27 480 159
     
[1] 2 [3][4]
   

 
 
bott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