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예음교회 :::



 
 천국은 사랑의 나라입니다

 김정용

 2016-07-20 오전 11:41:00  31336
- File 1 : 전교인[0].jpg  (377 KB), Download : 270

 

 


천국은 사랑의 나라입니다
 


  지난 다섯 번의 주일 동안 천국에 관한 설교를 했었습니다. 성경이 분명히 가르치지만, 먼 미래처럼 느껴져 상대적으로 관심이 적어진 내용인지라, 설교준비나 전달에 신경이 많이 쓰였습니다. 그러나, 이 과정에서 설교자인 저의 마음이 새로워지는 것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그 중 천국에 관한 마지막 설교의 제목은 ‘천국은 사랑의 나라입니다’였습니다. 천국은 지금 당장의 일은 아니지만, 천국의 본질을 알게 되면 미래의 천국을 지금도 누릴 수 있다는 것이 설교의 주제였습니다. 천국을 지금 누리기 위해 제가 강조했던 비결이자 본질은 바로 사랑입니다. 예수님께서 가르쳐주신 새 계명, ‘너희가 서로 사랑하라(요한복음13:34)’는 말씀, 사도 요한의 편지 속에서 ‘형제를 사랑하는 자가는 빛 가운데 거하여(요한일서2:10)’ 지낸다는 가르침은 우리가 지금 어떻게 천국을 경험할 수 있는지를 보여줍니다.


  상대방의 면면에 따라 사랑의 결이 달라지는 우리의 마음이 한결같은 사랑을 소유하는 것은 쉽지 않은 일입니다. 그러나 그런 사랑을 추구하고, 그런 사랑을 보여주는 사람이야말로 그 내면에 천국이 깃들어 있는 사람입니다. 천국을 소망하는 사람은 사랑을 추구해야 합니다. 그래서 우리는 사도 바울이 정의한 내용을 우리의 목표로 삼습니다.


  “사랑은 오래 참고 사랑은 온유하며 시기하지 아니하며, 사랑은 자랑하지 아니하며 교만하지 아니하며 무례히 행하지 아니하며, 자기의 유익을 구하지 아니하며 성내지 아니하며 악한 것을 생각하지 아니하며, 불의를 기뻐하지 아니하며 진리와 함께 기뻐하고, 모든 것을 참으며 모든 것을 믿으며 모든 것을 바라며 모든 것을 견디느니라” (고린도전서13:4-7)


   이런 사랑은 마음가는대로 하는 사랑이 아니라, 마음을 다하고 뜻을 다하여 힘쓰는 사랑입니다. 천국에서나 가능한 사랑으로 느껴지지만, 반드시 이 땅에서 사모하며 추구해야 할 사랑의 모습입니다. 눈도 없고, 코도 입도 없는 (사람의) 등을 보고서도 먹먹하고 둥그렇고 기웃하다는 어느 시인의 노래처럼, 사랑의 마음을 가진 사람이 되어 타자를 볼 수만 있다면, 나의 주변은 이미 천국의 따뜻함이 가득할 것입니다. 사랑하려는 마음이 사랑의 눈을 뜨게 하고, 사랑의 눈이 보는 대상을 향하여 사랑의 손을 들 수 있습니다.


  천국은 사랑의 나라입니다. 지금 이곳에서도 천국을 누릴 수 있습니다.

 

  
 
     

 

35 1 2
35 문자 한 통, "사랑하니까"     김정용 2021-02-06 28 15
34 문자 한 통, "오늘도 행복"     김정용 2021-01-30 43 16
33 고난주간 묵상 ④     관리자 2020-04-09 456 282
32 고난주간 묵상 ③     관리자 2020-04-09 444 276
31 고난주간 묵상 ②     관리자 2020-04-09 434 277
30 고난주간 묵상 ①     관리자 2020-04-09 448 275
29 누가 두루마리의 인을 뗄 것인가?     관리자 2020-03-01 513 283
28 보좌에 앉으신 이를 보라     관리자 2020-03-01 526 313
27 라오디게아 교회 - 풍요 속의 빈곤     관리자 2020-03-01 525 304
26 복덩이 인생     관리자 2020-03-01 528 299
25 빌라델비아 교회 - 작은 능력이 보인 거인의 풍모...     관리자 2020-03-01 527 305
24 사데 교회 - 그분이 갑자기 오신다면     관리자 2020-03-01 499 287
23 내 교회를 세우라     관리자 2020-03-01 513 292
22 두아디라 교회 - 너희에게 있는 것을 굳게 잡으라...     관리자 2020-03-01 526 281
21 성탄의 길목에서     김정용 2016-12-03 22825 1336
20 예배드리는 교우들에게     김정용 2016-09-03 29885 1368
19 예음교우들에게 부탁드리는 글(7월 24일 주보자료를 남겨둡니다)...     김정용 2016-08-27 30013 1410
천국은 사랑의 나라입니다     김정용 2016-07-20 31337 1373
17 땅을 정복하라는 말씀     김정용 2016-06-08 31669 1361
16 특별새벽기도회를 마치고     김정용 2016-01-10 32767 988
     
 1 [2]
   

 
 
bottom